경제.금융 > 금융

최종구, 출근 저지 수은 노조에 직격탄 “구태 그만하라”

[이데일리 노희준 전상희 기자] 최종구(사진) 금융위원장이 13일 사흘째 신임 행장 출근 저지에 나서고 있는 수출입은행 노조를 향해 “구태의연한 모습을 보이면 안 된다”고 직격탄을 날렸다.

최 위원장은 이날 서울 동대문 DDP 플라자 알림 1관에서 열린 ‘금융권 공동 하반기 채용 박람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은성수 신임 수출입은행장에 대해 “은성수 행장은 누구보다 적임자”라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수은도) 금융위원회와 할 일도 많은데 언제까지 이러고 있을 거냐”며 “노조를 위한 무모한 그런 식의 행동은 더이상 하지 말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최 위원장은 “전반적으로 노조가 불합리한 행동을 안하는 게 노조의 신뢰성도 높일 수 있다”고 덧붙였다. 최 위원장은 은 행장 직전의 수은 행장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