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 > 금융

삼성생명, 20년전 히트상품 ‘퍼펙트상해’ 재출시

[이데일리 김경은 기자] 삼성생명은 17일부터 20년 전 판매했던 ‘퍼펙트교통상해보험’을 업그레이드한 ‘NEW퍼펙트상해보험’을 재출시한다고 밝혔다.

옛 퍼펙트교통상해보험은 버스, 자가용 등으로 인한 사고는 물론 비행기, 선박, 열차의 대중교통으로 인한 사고시 최대 3억원을 보장하면서, 출시 2년만에 200만건 이상 판매될 정도로 많은 인기를 얻은 바 있다.

이번 ‘NEW퍼펙트상해보험’은 예전 보장하던 대중교통 사고나 뺑소니, 무보험 사고 등의 보장은 그대로 유지했다. 여기에 새롭게 암, 뇌출혈, 급성심근경색증 진단, 입원, 수술까지 특약으로 보장하면서 종합보장보험으로 업그레이드했다.

과거 상품처럼 저렴한 보험료도 특징이다. 재해 관련 기본 보장은 2~4만원의 보험료로도 가능하며, 40세 남성의 경우 주계약 1000만원 가입시, 10년납 기준으로 월 보험료는 3만3600원이며, 여성은 2만3900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