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글로벌 > 정치 > 정당

국민의당 '박근혜 전 대통령 구속 연장..법원 결정 존중한다'

손금주 국민의당 수석대변인
"진실규명, 사법정의 구현 기대"
구속 만기가 3일 앞으로 다가온 박근혜 전 대통령이 13일 오전 서초구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속행공판에 출석하기 위해 호송차에서 내려 법정으로 향하고 있다. 박 전 대통령의 구속 기간이 추가로 연장될지는 이날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하지나 기자] 국민의당은 13일 법원의 박근혜 전 대통령의 구속연장 결정에 대해 “증거인멸의 우려를 없애고 재판절차를 통해 진실규명을 하려는 법원의 결정을 존중한다”고 말했다.

손금주 국민의당 수석대변인은 “대한민국 헌정사에 두 번 다시 국정농단과 같은 적폐가 일어나지 않게 하기 위해서라도 세월호 문제를 포함, 박근혜 전 정부와 관련된 진실이 반드시 밝혀져야 한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손 수석대변인은 “국정농단의 실체는 계속 드러나고 있다. 바로 어제 세월호 참사와 관련, 국민을 고의적으로 속이려 했다는 박근혜 전 정부의 정황이 드러난 것”이라면서 “법원에서 신속한 재판을 통해 진실이 규명되고 사법정의가 구현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