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의료/건강

하나이비인후과, 대전 유성에서 12번째 학술대회 개최

[이데일리 이순용 기자] 이비인후과전문 하나이비인후과병원(병원장 정도광)과 하나이비인후과네트워크를 운영하는 하나닥터스넷㈜(대표 박병상)이 ‘제12회 하나이비인후과 네트워크 학술대회’를 지난 24~25일 이틀간 대전 유성 인터시티호텔에서 개최했다.

전국 42개 하나이비인후과 병의원 의료진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학술대회는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코골이, 수면무호흡 환자의 진단, 부비동염의 약물치료와 안면 쁘띠성형에 관한 주제발표가 진행됐다.

특히 최근 증가하고 있는 코골이에 대한 전반적인 검사, 진단 등 최신지견을 하나이비인후과병원 수면센터 주형로 부원장이 발표하여 참석자들의 큰 관심을 받았다. 이와 더불어 네트워크에 가입한 원장들과 함께 하나이비인후과 네트워크가 앞으로 나아갈 방향과 개별병원의 의료질 향상, 수익 증대전략 등 에 관한 논의와 토론도 이뤄졌다.

박병상 대표는 “최근 네트워크에 관한 관심이 높아져 가입 문의가 증가하고 있다.” 면서, “하나이비인후과 브랜드 가치를 성장 시켜줄 훌륭한 원장님들을 모실 준비가돼 있다”고 말했다.

이어 행사를 주최한 정도광 병원장은 “갈수록 어려워지는 의료환경속에서 각 지역의 대표 이비인후과로 성장하고 있는 하나이비인후과 가족들의 노고에 감사하다”며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하나이비인후과 네트워크는 양적인 성장보다 질적인 성장에 더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