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금융 > 산업/통상

한전, 조환익 사장 사실상 재연임…최장수 CEO

다음달 21일 정기 주총서 연임 안건 상정키로
조환익 한국전력 사장.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뉴스속보팀] 조환익(사진) 한국전력 사장의 연임이 사실상 결정됐다.

한전은 17일 개최한 이사회에서 다음달 21일로 예정된 정기 주주총회에 조 사장 연임 안건을 상정하기로 했다. 지난해 2월 한 차례 연임한 조 사장은 오는 28일 임기가 만료될 예정이었다. 공공기관 운영에 관한 법률에 따라 연장 임기는 1년이며 횟수 제한은 없다. 이에 따라 주주총회에서 안건이 통과되면 조 사장은 내년 2월까지 사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지난 2012년 12월 취임한 조 사장은 이번에 재연임할 경우 5년 2개월 간 한전을 이끌게 돼 최장수 최고경영자(CEO)가 된다.

주총에서 조 사장의 연임안이 통과할 경우 산업통상자원부에 조 사장을 사장 단독 후보로 추천하고 산업부 제청과 대통령(권한대행)의 임명 절차를 거쳐 연임이 확정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