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지자체

한국지역난방공사, 자연재해 선제 차단 나서

사진=한국지역난방공사
[성남=이데일리 김아라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판교지사 에너지 공급시설에 대한 경영진 특별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17일 밝혔다.

공사는 에너지 공급시설의 여름철 안전관리 대책기간(5월 15일 ~ 10월 15일) 동안 수방장비 등 재난 복구자재 관리상태와 취약시설에 대한 안전관리 추진실태 등 비상시대응체계 등을 중점 점검에 나섰다.

이번 특별안전점검은 최근 수도권에 집중된 호우에 따라 주요시설물의 안전관리 실태와 지역난방 사용자 지원체계를 점검했다.

한국지역난방공사 김경원 사장은 “여름철 호우 등 자연재해에 대해 선제적 예방활동을 통하여 대국민 에너지 서비스를 차질 없이 제공하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