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IT > IT/과학 > IT/인터넷

소리바다, 3년만에 흑자 전환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온라인 음원 포털 소리바다(053110)가 3년만에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20일 감사보고서 내용에 따르면 소리바다는 지난해 개별 기준 연간 매출이 277억 원으로 전년보다 약54.7% 증가하였으며, 영업이익은 4.4억 원을 기록하며 흑자 전환에 성공했다.

지난해 연결기준 매출도 전년보다 약 37.4%늘어난 393억 원을 기록하며 재도약의 계기를 마련했다.

소리바다 관계자는 “2013년 이후 3년 연속 개별 기준으로 적자를 기록했으나 작년에 흑자 전환에 성공하면서 관리종목 지정 우려에 대한 이슈를 종식시켰다” 며 “수익성 높은 분야로 사업을 다각화하여 수익의 안정성과 신규 매출원을 확보하겠다”고 밝혔다.

한국거래소의 현행 코스닥시장 상장규정 및 시행세칙에 따르면 최근 4사업연도에 각각 영업손실이 있는 경우 감사보고서에 의해 확인된 날의 익일부터 관리종목에 지정된다.

소리바다는 지난 최대주주변경 등 불성실공시지정으로 관리종목으로 지정, 지정사유가 추가될 경우 그 해제시기는 차기 감사보고서로서 소명될 불확실성이 존재했다.

소리바다 관계자는 “20일 감사보고서를 제출하고 최근 우려되었던 4사업연도 연속 영업손실 발생 관련 관리종목 지정 우려에서 완전히 해소됐다. 9월 하순 관리종목에서 탈피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기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