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 > 증권뉴스 > 주식

누리텔레콤, 김영덕 사장 승진 인사…조송만 회장 해외사업 전념

[이데일리 박형수 기자] 사물인터넷(IoT)기반의 지능형검침 솔루션(AMI) 개발업체인 누리텔레콤이 해외사업 담당 김영덕 상무를 신임사장으로 선임했다.

지난 1992년 누리텔레콤을 창업한 조송만 회장은 올해 창립 25주년을 맞이해 해외 사업에 전념한다. 앞서 신규사업 진출을 위해 인수한 캐나다 현지법인 경영에 전념하고 김영덕 신임 사장이 누리텔레콤 경영을 맡기로 했다.

김영덕 사장은 인하대학교 전자공학과를 졸업하고 대우통신에서 조송만 회장과 근무한 것이 인연이 되어 1994년 누리텔레콤에 합류했다. 기술연구소장, 경영지원본부 총괄이사를 역임했다. 지난 2007년부터 10여년간 해외사업담당 상무로 재직하며 해외 신시장 개척과 해외사업 실무를 도맡아 왔다.

조송만 누리텔레콤 대표이사 회장
김영덕 누리텔레콤 신임 사장
다음은 누리텔레콤 임원인사 명단.

<회장> 조송만

<사장> 김영덕

<상무> 조명관(경영지원부) 정병걸(전력IoT사업부) 윤국원(해외사업부) 한정훈(기술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