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글로벌 > 정치 > 정당

바른정당 “반기문, 미래세대에 큰 희망” 러브콜

장제원 대변인 “반기문 대권행보 깊은 관심으로 지켜볼 것”
[이데일리 김성곤 기자]바른정당은 12일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의 귀국과 관련, “반기문 전 총장은 우리 미래세대에게 큰 희망이 될 것”이라고 적극적인 러브콜을 보냈다.

장제원 대변인은 이날 현안 브리핑에서 “유엔사무총장으로 긴 여정을 마치고 돌아오신 반기문 전 총장을 환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장 대변인은 특히 “국제사회의 지도자로서 세계평화와 인류행복을 위해 헌신한 그동안의 노고에 경의를 표한다”며 “그동안의 국제적 경륜과 경험이 대한민국의 대내외적 어려움 극복에 큰 힘이 될 것이다. 바른정당은 반기문 전 총장의 대권 행보를 깊은 관심을 가지고 지켜보겠다”고 말했다.

▶ 관련기사 ◀
☞ 반기문 “분열된 나라 하나로 묶는데 한 몸 불사를 각오”(종합)
☞ [일문일답]반기문 "박연차 의혹? 이해할 수 없다"
☞ 반기문 “완벽한 합의는 위안부 할머니의 한을 풀어주는 수준”(속보)
☞ 반기문 "사심없는 결정을 하겠다. 오래 걸리지 않을 것”(속보)
☞ 반기문 “광장에서 분출된 국민 여망 결코 잊으면 안될 것”(속보)
☞ 반기문 “정권교체 아니라 정치교체가 이뤄져야 한다”(속보)
☞ 검증 칼날 위에 선 반기문, 이겨낼까 vs 무너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