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독수리 건에 도전한 다크호스는 김구라 도플갱어?

  • 등록 2019-01-13 오전 12:00:08

    수정 2019-01-13 오전 12:00:08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오늘(13일) MBC ‘복면가왕’에서는 92대 가왕 ‘독수리 건’의 아성에 도전하는 준결승 진출 복면 가수 4인이 솔로 무대를 선보인다.

그동안 실력파 가수들의 등장에도 파죽지세의 기세로 3연승을 이룬 가왕 ‘독수리 건’ 앞에 예상치 못한 다크호스가 등장했다. ‘독수리 건’의 비상을 저지하기 위해 초특급 복면 가수가 등장한 것.

범상치 않은 아우라로 예선전 없이 가왕에게 직접 출사표를 던진 복면 가수. 지난주 살짝 공개된 무대 영상만으로 누리꾼들 사이에서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들의 이름이 거론되며 존재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판정단 또한 여러 유명인의 이름을 거론하며 추리를 이어갔다. 특히 위너 이승훈은 “리액션이나 무대 매너에서 할리우드 냄새(?)가 난다. 할리우드 배우 잭 블랙 같다”라고 추리를 시도하기도 했다.

이외 스티븐 연, 제임스 맥어보이부터 국내 개그맨 허경환까지 다양한 후보를 거론하며 의견이 분분히 갈린 연예인 판정단들. 과연 이중에 복면 가수가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는 판정단의 추리를 지켜보던 복면 가수가 김구라에게 대뜸 “I Am You!”라고 외쳐 더욱 혼란을 가중시켰다고 한다. 과연 그가 김구라와 자신을 동일시한 이유는 무엇일지, 그리고 김구라 도플갱어 복면 가수의 정체는 과연 누구일지 궁금증이 증폭된 상황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