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 푸마 운동화 ‘칼리’ 동남아시아 모델 발탁

  • 등록 2019-01-13 오전 6:00:00

    수정 2019-01-13 오전 6:00:00

(사진=푸마)
[이데일리 장구슬 기자] 솔로 아티스트 효린이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푸마(PUMA) 여성 운동화 칼리(CALI)의 동남아시아 모델로 활약한다.



최근 푸마 칼리 공식 SNS 등에는 효린이 참여한 캠페인 영상이 업로드 됐다. 푸른 바다의 시원한 장관과 함께 시작되는 이번 영상 속에서 효린은 자신의 노래 ‘바다보러갈래(SEE SEA)’를 개사한 ‘칼리 송(Cali Song)’에 맞춰 역동적인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한편 지난해 솔로 가수로서 새로운 음악 인생을 시작한 효린은 직접 프로듀싱에 참여한 ‘바다보러갈래’, ’달리(Dally)‘ 등의 곡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내며 자신만의 독보적인 스타일을 구축해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