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매수 안되는 종목이 있다면? 대박스탁론 ★

  • 등록 2018-10-12 오전 9:50:00

    수정 2018-10-12 오전 9:50:00

- 전상품 취급수수료 0원 사전 예약 AM8:00~ PM4:00 까지만 신청 ☎1544-0586
 
금감원이 스탁론 대출금에 부과하던 RMS(위험관리시스템) 이용료를 없애 고객들의 부담은 줄고 투자 기회는 대폭 확대되었다.
이 가운데 업계 최고 고객만족도를 자랑하는 “대박스탁론”은 모든 상품의 취급수수료를 전면 폐지하기로 결정했다. 이제는 누구나 스탁론을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게 된 것이다.
특히 고객의 주식을 담보로 해서 3배까지 투자를 극대화할 수 있는 레버리지 상품이기에, 높은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반면에는 그에 따른 위험성 또한 높기 때문에 투자고객은 믿을만한 스탁론 업체를 잘 선택해야 하는 것이다. 이런 점에서 대박스탁론이야말로 가장 믿을 수 있는 스탁론 기업이 아닐 수 없다.
다른 스탁론 업계에서는 따라올 수 없는 연이은 파격의 행보 속에서, 상담센타 1544-0586에서 예약을 받아 진행할 정도로 신청이 쇄도하고 있어 관심 있는 투자자들의 빠른 문의가 필요하다.

【 대박스탁론만! 가능하다 】
- ① 1억이자 월 37만원 !!
- ② 평가금액 최대 3배까지 레버리지 투자
- ③ 취급수수료/ 연장수수료/ 중도수수료 모두 무료!이자만 지불
- ④ 주식 매도 없이 신용/ 미수 즉시 대환
- ⑤ 사용한만큼만 이자 지불 합리적 투자

※ 대박 스탁론 바로가기 http://edaily.daebakstock.co.kr/

10월 고객들의 문의가 많은 종목은 서전기전(189860), 코미팜(041960), 삼성전자(005930), 신라젠(215600), 샘표(007540) 등이 있다.

[본 글은 투자 참고용으로 이를 근거로 한 투자 손실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해당 홍보용 기사는 이데일리와 무관합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