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김정민, 부친상…"15년 넘게 연락 없이 살았다"

  • 등록 2019-01-11 오전 8:26:41

    수정 2019-01-11 오전 8:29:06

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방송인 김정민이 부친상을 당했다.

11일 관계자에 따르면 김정민의 부친은 간경화로 투병 끝에 지난 9일 세상을 떠났다. 장례식장은 전남 모처에 마련됐다. 발인은 이날 오전이다.

발인일에 생일을 맞아 안타까움을 더한 김정민은 SNS에 “친척께서 연락을 해주지 않았다면 몰랐을지도 모르겠다. 영정사진을 뵈니 한없이 죄인이 된 마음이다. 이렇게 일찍 일줄은 정말 몰랐다”고 애끓는 마음을 남겼다.

그는 “빚투가 한창일때 혹시 제 친부도 그런게 있지 않을까 하는 걱정이 들었다. 알아보고 싶었었지만 15년이 넘게 연락도 없이 지냈고 나에겐 너무나 안좋은 기억만을 남겨준 아버지였다”면서도 “정말 많이 원망했다. 돌아가시면 아무 의미가 없다는 말을 이제야 이해할 것 같다”고 적었다. 그러면서 “아버지 부디 저를 용서하시고 편히 잠드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김정민은 지난 2003년 KBS2 청소년 드라마 ‘반올림’으로 데뷔했다. 이후 김정민은 올리브 ‘겟잇뷰티’ 등 다수 예능 프로그램으로 사랑 받았다. ‘겟잇뷰티’ 해외판 등을 통해 복귀를 준비 중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