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로스’ 측 “고경표·조재현, 캐스팅 확정…1월 첫방송”

  • 등록 2017-11-13 오전 8:09:48

    수정 2017-11-13 오전 8:09:48

사진=각 소속사 제공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케이블채널 tvN 새 월화드라마 ‘크로스’(극본 최민석, 연출 신용휘)가 고경표·조재현 주연 캐스팅을 완료했다.

‘크로스’는 복수를 위해 의사가 됐으나 원수를 살려야 하는 운명에 처한 한 남자의 이야기다. OCN ‘터널’로 흡입력 높은 연출력을 인정받았던 신용휘 감독과 영화 ‘두근두근 내 인생’, ‘블라인드’ 등 시나리오를 집필한 최민석 작가가 만났다.

고경표는 합법적인 복수를 위해 의사가 된 강인규 역을 맡는다. 강인규는 15년 전 무참히 살해된 아버지의 원수를 갚기 위해 사람의 목숨을 구하는 의술을 복수의 수단으로 쓰는 차가운 감성의 소유자다.

극 중 강인규로 분해 휴머니즘 의사 고정훈(조재현 분)과의 뒤엉킨 애증과 갈등으로 병원과 교도소를 넘나들며 폭주를 일삼을 예정이다.

조재현은 냉철함을 지닌 선림병원 장기이식센터장 고정훈 역을 맡는다. 그의 이름 앞에는 항상 ‘세계 최초’라는 수식어가 붙는 간이식 분야 세계 최고 권위자다. 하지만 자신의 진심만은 보여주지 않는 철저한 원칙주의자다.

제작진은 “신선한 연출력의 신용휘 감독과 몰입도 높은 스토리를 자랑하는 최민석 작가, 출중한 연기력의 소유자 배우 고경표-조재현 등 믿고 보는 제작진과 배우들이 의기투합해 완성도 높은 드라마로 시청자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면서 “시청자들의 높아진 눈높이를 맞출 웰메이드 드라마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막돼먹은 영애씨 시즌16’ 후속으로 2018년 1월 첫 방송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