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우승과 마케팅 모두 잡았다...2018 KBO 마케팅상 수상

  • 등록 2018-12-07 오전 8:20:00

    수정 2018-12-07 오전 8:20:00

한국시리즈 우승 축승회에서 건배하는 SK 선수단. 사진=SK 와이번스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KBO가 오는 10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8 신한은행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에서 ‘2018 KBO 마케팅상’을 신설하고 첫 수상 구단으로 SK 와이번스를 선정했다.

‘KBO 마케팅상’은 2018년 한 시즌 동안 팬 친화적인 마케팅을 통해 리그 발전에 공헌한 우수 구단을 선정한다. KBO 리그 구단들의 마케팅 활동을 장려하는 동시에 수상 구단의 공로를 기리고자 올해 처음으로 신설됐다.

SK는 프로스포츠 대표 ‘스포테인먼트 구단’답게 올 시즌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진행했다. 야구 공유 인프라 전략을 기획해 사회공헌 활동 플랫폼 ‘오픈 커뮤니티’와 지역 경제 상생 플랫폼 ‘오픈 마케팅’을 기반으로 지역 친화 마케팅을 펼친 바 있다. 또한 KBO 구단 중 최초로 팟캐스트 제작 및 선수 이미지를 활용한 먹거리 메뉴 출시, 팬 페스트 개최 등 팬들에게 특색 있는 스토리를 전달했다.

이러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SK는 전년 대비 관중 수가 무려 16%나 증가한 103만7211명을 기록하며, 2012년 이후 역대 2번째로 100만 관중을 돌파했다. 입장 수입 또한 전년 대비 약 21%(16.7억원) 증가해 95.9억원의 입장수입을 기록했다.

KBO는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골든글러브 시상식 2부 만찬 행사에서 ‘2018 KBO 마케팅상’에 선정된 SK 와이번스 구단에게 상패를 시상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