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가수들, 日 골드 디스크 시상식서 13개 부문 수상

  • 등록 2012-01-28 오후 3:48:02

    수정 2012-01-28 오후 3:48:02

▲ 카라


[이데일리 스타in 장서윤 기자] '2012 일본 골드 디스크 대상 시상식'에서 한국 가수들이 무려 13개 부문 대상을 휩쓸며 케이팝의 위상을 실감케 했다.

지난 27일 일본 롯본기 니코화레에서 개최된 이번 시상식에서 카라는 베스트​아시안 아티스트, 베스트3 앨범, 올해의 다운로드 대상, 베스트 5 다운로드, 베스트 뮤직비디오 부문을 수상해 무려 5관왕을 차지하는 영예를 안았고, '뉴 아티스트 오브 더 이어'는 2PM, '베스트 3 뉴 아티스트’는 장근석, 2PM, 비스트가 차지했다. 소녀시대는 'GIRL‘S GENERATION'으로 올해의 앨범상을 수상했다.

▲ 소녀시대
뿐만 아니라 트로트 가수 박현빈이 ‘베스트 엔카 가요곡 뉴 아티스트’를 수상해 눈길을 끌었다. 역사만큼이나 서열이 엄격하기로 유명한 엔카 부문 시상식에서 한국의 젊은 트로트 가수가 신인상을 차지한 것은 이례적인 결과다.

일본 레코드 협회의 주관으로 올해로 26회를 맞은 일본 골드 디스크 시상식은 2011년 판매·발매한 음반과 음원을 대상으로 한 해 동안의 음반/DVD/음원 판매량에 심사위원 점수를 합산해 수상자를 선정한다.

작년까지는 방악(일본음악)과 서양음악 두 부문으로만 나뉘어 있었으나 케이팝의 입지가 커지면서‘베스트 아시안 아티스트’ 부분이 신설돼 올해 최초로 수상자를 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