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주니어 '앙코르 콘서트' 대성황...3집 발매 앞두고 건재 과시

  • 등록 2009-01-04 오후 7:34:30

    수정 2009-01-08 오전 10:02:39

▲ 슈퍼주니어(사진=SM엔터테인먼트)

?
[이데일리 SPN 김용운기자] 열 세명의 청년이 외쳤다 "우리는 슈퍼주니어예요",그러자 체육관을 꽉 채운 관객들이 한 목소리를 냈다. "우리는 엘프예요."

슈퍼주니어가 오는 3월 3집 발매를?앞두고 6500여 팬들 앞에서 건재를 과시했다. 슈퍼주니어는 4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 펜싱경기장에서 슈퍼주니어 더 1st 아시아 투어 슈퍼쇼 앙코르 콘서트(이하 앙코르 콘서트)를 펼쳤다.

이번 앙코르 콘서트는 지난 해 2월 첫 콘서트 이후 아시아 3개국 4개 도시 콘서트를 마친 뒤 한국에서 연 앙코르 무대다. 또한 지난 해 8월 SM 라이브 콘서트 이후 5개월만에 슈퍼주니어 전 멤버가 다시 모여?꾸민?무대이기도 했다. ?

슈퍼주니어는 1집 타이틀곡 '트윈스'로?첫 무대를 열고 2집 타이틀곡 '돈 돈'으로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슈퍼주니어는 약 3시간동안 이어진 이번 공연에서 1~2집 수록곡인 '사랑이 떠나다', '거울, '미라클' 등 11곡과 슈퍼주니어 T의 '로꾸꺼' 등을 선보이며 팬들의 열광적인 환호를 이끌어냈다.

이날 슈퍼주니어는 열 세 명 멤버들의 동선을 최대한 확보, 무대를 비롯해 객석 곳곳에서도 멤버들이?깜짝 등장하는 이색 퍼포먼스를 펼쳐 팬들과의 일체감을?더했다.

또한 희철은 이정현의 '미쳐'를 부르던 중 게스트로 출연한 그룹 트렉스의 멤버 정모아와 깜짝?키스신을 연출해?슈퍼주니어 팬클럽인 엘프를 잠시 충격에 빠뜨리기도 했다.??

3일과 4일 이틀간 펼쳐진 앙코르 콘서트는 매회 6500석이 매진, 1만3000여 관객이 공연장을 찾았다.

슈퍼주니어는 이번 앙코르 콘서트를 끝으로 3월에 발매될 3집 앨범 준비에?매진할 예정이다.
▲ 슈퍼주니어(사진 제공=SM엔터테인먼트)

?
▲ 슈퍼주니어

▶ 관련기사 ◀
☞'슈주' 시원, 발목 부상 불구 콘서트 혼신
☞슈주 신동, "다이어트 후 다시 살 찌웠다"
☞슈주, "2009년엔 유닛보다 13명 팀 활동 주력"
☞슈퍼주니어, "10년 내 연기·방송연예·가요 대상 석권이 목표"
☞[소띠★ 새해설계②]신동, "기름기 쫙~ 뺐으니 올해는 가수로 사랑받을래"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