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미닛-비스트, 대만 방문에 2000여 팬 몰려 '인기'

  • 등록 2010-01-23 오후 3:54:20

    수정 2010-01-23 오후 3:54:20

▲ 비스트와 포미닛(오른쪽)

[이데일리 SPN 박미애 기자] 첫 국외 프로모션 일정으로 대만을 방문 중인 포미닛, 비스트가 현지에서 뜨거운 환대를 받았다.

포미닛, 비스트는 22일 대만 공영 방송 CTS를 방문해 기자회견 및 팬미팅을 가졌다. 특히 방송국으로 2000여 명의 현지 팬들이 몰려 포미닛과 비스트의 대만 내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 때문에 방송국 관계자들이 깜짝 놀랐으며 주최 측은 안전사고에 대비해 팬 수를 200명으로 제한하고 행사를 진행했다.

대만 팬들은 최근 국내 발표된 현아의 솔로 곡 ‘체인지’(Change)를 따라 불러 포미닛과 비스트 멤버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포미닛과 비스트는 23일 합동 공연을 펼치며 대만 프로모션 일정을 이어간다.
▲ (사진=큐브엔터테인먼트)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