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캐슬 스포? 찬희 감정 증폭 시청자도 울컥

  • 등록 2019-01-12 오전 11:33:30

    수정 2019-01-12 오전 11:33:30

우주 ‘스카이캐슬’
[이데일리 스타in 연예팀] ‘SKY 캐슬’에서 찬희가 섬세한 내면 연기로 깊은 여운을 남겼다.

찬희는 JTBC 금토드라마 ‘SKY 캐슬’에서 어디 하나 흠잡을 곳 없는 바람직한 고등학생 황우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난 11일 방송된 ‘SKY 캐슬’에서 우주는 혜나(김보라 분)의 죽음을 발견한 최초 목격자가 됐다. 이후 우주는 황치영(최원영 분)이 있는 주남대 병원으로 혜나를 옮겼다. 하지만 강준상(정준호 분)의 지시로 황치영은 병원장 손자를 먼저 수술하게 됐고, 그러는 사이 혜나는 죽음을 맞았다. 이에 우주는 혜나의 갑작스러운 죽음과 더불어 친구를 살리지 못한 아버지에 대한 실망감으로 울분을 토해내 보는 이를 안타깝게 만들었다.

이 과정에서 우주는 아버지가 해외 봉사를 떠나면서 어머니를 잃었던 과거를 떠올리며 괴로워했다. 이는 곧 아버지에 대한 배신감과 원망으로 표출됐다. 혜나를 잃은 슬픔, 아버지에 대한 원망이 뒤섞인 우주의 복잡한 심리는 찬희의 섬세한 연기와 어우러지며 감정을 배가시켰다.

찬희는 혜나의 죽음을 마주하는 데 있어, 절제된 감정 표현부터 격한 감정 연기까지 탁월한 강약 조절로 연기 내공을 입증했다. 뿐만 아니라 소중한 사람을 잃은 상실감부터 과거 상처까지 우주 내면의 아픔을 고스란히 드러내 극의 몰입을 높였다.

찬희가 출연하고 있는 ‘SKY 캐슬’은 JTBC 개국 이래 역대 드라마를 통틀어 최고 시청률을 기록해 인기 가도를 달리고 있으며 매주 금, 토요일 11시 방송된다. 특히 한 네티즌이 의문의 죽음으로 타살 가능성이 높은 혜나(김보라)는 스스로 목숨을 끊었으며 우주(찬희)는 습관적인 자해를 이수임(이태란)에게 들킨 후 입시를 포기한다고 주장한다는 등 ‘스카이캐슬 스포’를 게시한 게 맞아 떨어져 궁금증이 증폭됐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