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물 투자자` 노보그라츠 "암호화폐시장 바닥 찍었다"

  • 등록 2018-09-14 오전 7:25:11

    수정 2018-09-14 오전 7:25:11

[이데일리 이정훈 기자] 암호화폐업계 거물 투자자로 손꼽히는 마이클 노보그라츠 갤럭시디지털캐피탈매니지먼트(이하 갤럭시디지털) 최고경영자(CEO)가 폭락하고 있는 암호화폐시장이 바닥을 찍었다고 전망했다.

13일(현지시간) 블룸버그뉴스에 따르면 노보그라츠 CEO는 이날 자신의 트위터에 올린 글에서 갤럭시디지털이 산출하는 블룸버그갤럭시크립토지수(BGCI)를 지목하며 “이 지수를 기준으로 할 때 암호화폐 가격은 전날 바닥을 찍은 것으로 보인다”며 “작년말 대규모 랠리가 시작된 지점에서 지지력을 보인 뒤 반등했다”고 밝혔다.

BGCI는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모네로, 리플(XRP), 제트캐시 등 시가총액 상위 코인들을 이용해 산출하는 암호화폐시장 대표 지수다. 실제 이날 암호화폐시장은 급락세를 접고 일제히 반등하고 있다. 낙폭이 컸던 이더리움이 13% 이상 급등하고 있고 비트코인과 리플 등이 2~3%의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