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프랑스, 알리탈리아 지분 25% 인수

프랑스, 이탈리아, 네덜란드 항공사 한 식구돼
  • 등록 2009-01-13 오전 8:10:46

    수정 2009-01-13 오전 8:11:31

[이데일리 피용익기자] 유럽 최대 항공사인 에어프랑스-KLM그룹이 이탈리아 항공사 알리탈리아의 지분 25%를 3억2300만유로(약 4억3200만달러)에 인수키로 합의했다고 블룸버그가 1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로써 프랑스, 이탈리아, 네덜란드의 주요 항공사가 한 식구가 됐다.

알이탈리아의 최대주주인 콤파냐아레아이탈리아나(CAI)의 로코 사벨리 최고경영자(CEO)는 이날 로마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이같은 사실을 공식 발표했다.

그는 "에어프랑스는 다른 지분 인수 희망자들에 비해 더 많은 확신을 줬다"며 "에어프랑스와의 제휴를 통해 향후 3년간 7억2000만유로의 추가 매출과 비용 절감을 이룰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에어프랑스와 알리탈리아는 모두 항공동맹체 `스카이팀`에 속해 있는 항공사들이다.

알리탈리아와 에어프랑스는 공동 성명을 통해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밀라노 말펜사공항과 로마의 피우미치노공항이 파리 샤를드골공항이나 암스테르담 스키폴 공항과 같은 허브로 재탄생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다.

에어프랑스는 이번 지분 인수로 알리탈리아 이사회 19석 가운데 3석을, 경영위원회 9석 가운데 2석을 확보하게 됐다.

알리탈리아는 정치권과 노조의 반대로 매각에 실패한 후 지난해 8월29일 파산보호를 신청했다. CAI는 12월12일 알리탈리아의 주요 자산을 매입하고 소형 항공사인 에어원과 합병했다.

한편 유럽 2위 항공사 루프트한자 역시 알리탈리아 지분 인수에 나섰지만, 에어프랑스에게 밀려 실패했다. 루프트한자는 다른 항공동맹체 `스타 얼라이언스` 소속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