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이존 멤버 게이틀리, 휴양지서 사망

  • 등록 2009-10-11 오후 9:38:35

    수정 2009-10-11 오후 9:38:35

▲ 보이존(게이틀리는 맨 오른쪽)

[이데일리 SPN 장서윤기자] 1990년대 인기 밴드인 그룹 보이존의 멤버 스티븐 게이틀리가 사망했다.

보이존은 11일 자신들의 홈페이지에 성명을 올려 10일(현지 시간) 스페인 마요르카로 휴가를 떠난 게이틀리가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어 "멤버들도 자세한 내용을 알지 못해 11일 마요르카로 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게이틀리는 지난 2006년 결혼한 동성 파트너인 앤드루 콜스와 휴가를 떠났다 숨진 것으로 알려졌으며 정확한 사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한편, 외신은 게이틀리가 사망 전 술 몇 잔을 마신 상태에서 잠들었다가 이후 깨어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