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이영아·강은탁, 올 초 결별…“선후배 사이로”

  • 등록 2019-04-24 오후 1:19:19

    수정 2019-04-24 오후 1:19:19

이영아, 강은탁(사진=KBS)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배우 이영아·강은탁 커플이 결별했다.

24일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두 사람은 올 초 다시 연예계 선후배 사이로 돌아가기로 결정했다. 이 관계자는 “바쁜 일정 등으로 자연스럽게 소원해진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두 사람은 지난해 12월 종영한 KBS2 드라마 ‘끝까지 사랑’으로 인연을 맺었다. 상대역으로 만난 두 사람은 실제 연인으로 발전, 같은해 11월 열애를 인정했다.

이영아는 MBC 시트콤 ‘논스톱4’(2003)로 데뷔해 드라마 ‘황금신부’, ‘일지매’, ‘제빵왕 김탁구’, ‘대왕의 꿈’, ‘달려라 장미’ 등에 출연했다.

2001년 모델로 데뷔한 강은탁은 드라마 ‘주몽’, ‘압구정 백야’, ‘아름다운 당신’ , ‘사랑은 방울방울’ 등에 출연했다. 지난해 ‘KBS 연기대상 일일극 부문 남자 우수상’을 수상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