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수닷컴, 블록체인 사업 박차..문서 진본확인 서비스 확대

보험사 등 금융권 이어 비금융권에도 공급
  • 등록 2019-04-19 오전 8:01:00

    수정 2019-04-19 오전 8:01:00

파수블록 서비스 홈페이지 초기화면 캡처
[이데일리 이재운 기자] 정보보안 업체인 파수닷컴(150900)이 블록체인 사업에 속도를 내고 있다. 문서의 진위 여부를 실시간 확인할 수 있는 서비스를 출시하고 금융권 중심 영업에 박차를 가하고 이다.

19일 파수닷컴은 블록체인 기반의 진본 증명 서비스인 ‘파수블록(FasooBlock)’을 최근 금융권을 비롯한 여러 기업체에 공급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해 10월 보험사인 오렌지라이프(079440)에 공급한 사례를 비롯해 최근 비금융권 공급도 성사된 것으로 전해졌다.

파수블록 서비스는 개별 전자 문서의 고유 정보(해시 값)을 추출한 뒤 시간정보와 함께 퍼블릭(개방형) 블록체인에 이를 기록해 진위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해준다. 파수블록 홈페이지를 통해 사용자가 보관 중인 전자문서와 비교 대상 문서의 변경 여부를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한 형태이다.

이와 함께 고객사가 운영중인 프라이빗 블록체인의 신뢰성을 높이기 위해 프라이빗(폐쇄·내부구축형) 블록체인 거래 데이터 해시값을 주기적으로 퍼블릭 블록체인에 포함시키는 개발 인터페이스(API)도 제공하고 있다.

파수닷컴은 금융권을 중심으로 인터넷과 모바일 기반의 비대면 거래가 늘어나면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여 데이터 무결성과 보안을 강화하려는 기업이 크게 늘어나고 있다는 점에 주목하고 있다. 거래 내용에 대한 투명성을 높여 스마트 계약에 대한 불안감을 해소하고 신뢰도를 높일 수 있다는 설명이다.

파수블록 서비스 로고
파수닷컴 측은 블록체인 서비스를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는 분야는 고객이 보험 증서를 종이 서류가 아닌 전자문서로도 발급받을 수 있도록 하고 있는 보험 업계라고 설명했다. 보험사가 블록체인 기술로 인증된 전자문서를 모바일 기기를 통해 전달하면서, 서비스의 편의성과 고객의 신뢰도를 크게 증대시켰다는 것이다.

파수닷컴 관계자는 “하루 동안 발행된 문서를 모아 머클트리(Merkle Tree) 형태로 구성하여, 대량의 데이터를 효율적이고 안전하게 검증할 수 있다”며 “최근 스마트 계약 서비스를 제공하는 대형 보험사 등 금융기관에서 파수 블록체인 플랫폼을 활발하게 이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 “최근에는 금융 서비스뿐 아니라 의료, 물류 등의 다양한 분야에서 블록체인을 활용한 문서 인증 에 대한 문의가 유입되고 있어 해당 서비스가 빠르게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