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인기가요` 뮤티즌송..1위만 벌써 6번째

태양 "일본 교민과 팬 여러분들, 제발 무사하길.."
  • 등록 2011-03-13 오후 5:07:43

    수정 2011-03-13 오후 5:27:11

▲ 빅뱅


[이데일리 SPN 최은영 기자]`경쟁자가 없다`

그룹 빅뱅의 기세가 무섭다. 이변없이 `인기가요`에서도 2주 연속 정상을 이어갔다.

빅뱅은 13일 오후 생방송으로 진행된 SBS `인기가요`에서 컴백 타이틀곡 `투나잇`(Tonight)으로 2주 연속 1위에 해당하는 뮤티즌송을?차지했다. ?

빅뱅은 이에 앞서 지난 3일과 10일 방송된 엠넷 `엠카운트다운`, 4일과 11일 방송된 KBS2TV `뮤직뱅크`에서도 2주 연속 정상을 지킨 바 있다.

컴백 전부터 시작해 1위만 벌써 6번째다. `투나잇` 노래 말미 지드래곤이 기타를 부숴버리는 파격적인 퍼포먼스는 이번에도 계속됐다.
?
지드래곤은 수상 직후 "우리를 위해 고생하는 소속사 식구들과 사랑하는 팬 여러분들에게 이 영광을 돌리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태양은 "일본에 지진 피해가 큰 것으로 안다"며 "우리 교민 여러분과 현지 팬?분들이 모두 무사하길 기도하겠다"고?이웃나라 일본의 대지진 피해를 걱정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빅뱅을 비롯해 쥬얼리, 나비, 틴탑, 달마시안, 지나, 케이윌, 김현정, 코인잭슨 등이 출연해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또 기존 MC 정용화가 이날 방송을 끝으로 프로그램에서 하차해 눈길을 끌었다. 정용화는 드라마 출연과 해외 활동 등을 이유로 최근 프로그램 하차를 확정했다. 20일 방송부터는 아이유와 이기광이 `인기가요` 새 MC로 나서 기존 MC 조권, 설리와 호흡을 맞춘다.

▶ 관련기사 ◀
☞빅뱅, 논란 빚은 `뮤직뱅크`에 11일 출연
☞빅뱅 "동방신기·카라 사태 안타까워..우리가 모범답안 될 것"
☞빅뱅 "`빅뱅 쇼` 하고 싶다..시트콤은 말고"
☞탑 "`시크릿 빅뱅` 키스신, 승리가 NG 많이 내"
☞빅뱅 "아이돌에서 아티스트로..순위 연연 안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