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이민정 `홍자매 드라마`서 랑데부?

  • 등록 2012-02-28 오후 7:07:17

    수정 2012-02-28 오후 7:07:17

▲ 공유와 이민정
[이데일리 스타in 양승준 기자]배우 공유와 이민정이 `홍자매 드라마`의 남녀주인공으로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다. `홍자매`는 홍미란·홍정은 작가를 일컫는 말. 두 사람은 `최고의 사랑`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등을 집필한 스타 작가다.

28일 여러 방송 관계자들에 따르면 공유와 이민정은 `홍자매`가 준비 중인 `빅`(가제) 출연이 유력하다.

공유와 이민정 측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는 입장이다.

공유 측은 "공유가 차기작은 드라마로 방향을 잡은 상황"이라며 "`홍자매` 작품인 `빅`을 차기작으로 검토 중"이라고 말했다. 이민정 측도 "확정은 안 됐지만 좋은 작가의 드라마라 긍정적으로 보고 있다"고 했다. 공유가 `빅`출연을 확정 지으면 5년 만의 안방극장 복귀가 된다. 공유는 지난 2007년 `커피 프린스 1호점`에 출연해 스타덤에 올랐지만 이후 한동안 영화 촬영에 집중해왔다.

공유와 이민정이 주연 물망에 오른 `빅`은 `사랑비` 후속으로 오는 6월 방송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