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효준, 김재중과 밀착 연기로 '트라이앵글' 합류

  • 등록 2014-03-27 오후 1:53:21

    수정 2014-03-27 오후 1:53:21

배우 박효준.(사진=그림컴퍼니)
[이데일리 스타in 고규대 기자]배우 박효준이 MBC 새월화드라마 ‘트라이앵글’(극본 최완규 ·연출 유철용)에 합류한다.

박효준이 맡은 배역은 극 중 맡은 배역은 삼형제 중 둘째이자 가난에서 살아남기 위해 잡초처럼 살며 밑바닥 인생을 살아오며 모든 사람으로부터 인간 이하의 양아치 취급을 당하는 장동철(김재중 분)의 부하인 양장수 역이다. 박효준은 최근 JTBC 드라마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등 각종 작품에서 자신만의 연기력을 뽐낸 바 있어 이번 드라마에서 또 다른 매력을 드러내겠다는 각오에 들떠 있다.

‘트라이앵글’은 ‘올인’, ‘태양을 삼켜라’ 이후 5년 만에 최완규 작가와 유철용 PD가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부모를 잃은 삼형제가 뿔뿔이 흩어져 20여년간 서로의 존재조차 모르고 살다가 다시 만나 형제의 연을 이어가는 드라마다. ‘기황후’ 후속으로 5월 방송된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왼쪽 오른쪽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