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 UP&DOWN]이민호, 황당한 테일러 스위프트 열애설 전말

  • 등록 2016-09-20 오전 11:48:07

    수정 2016-09-20 오전 11:48:07

이민호 테일러 스위프트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한류스타 이민호가 황당한 열애설에 휩싸였다. 상대는 미국의 팝 가수 테일러 스위프트다.

시작은 테일러 스위프트와 배우 톰 히들스턴과의 결별 보도다. 두 사람은 최근 연인에서 남남이 됐다. 테일러 스위프트가 남자친구가 자주 바뀐 탓에 외국의 연예매체는 ‘다음 남자친구는 누구일까’에 관심을 보였다. 이 과정에서 이민호의 이름이 나오면서 황당한 열애설이 시작됐다. 19일이었다.

‘(테일러 스위프트의 남자친구로)이민호는 어떨까’는 ‘이민호와 데이트를 했다’로 발전했다. ‘팝스타가 한국의 슈퍼스타를 원하고 있다’에 이어 ‘두 사람이 사귀고 있다’ ‘이민호는 연인인 수지와 결별했다’ 등으로 점점 걷잡을 수 없이 커졌다. 어떤 매체는 ‘이민호가 수지와 헤어진다면 테일러 스위프트와 사귈 것’이라는 주장도 나왔다.

소속사 반응은 간단하다. 관계자는 이데일리 스타in에 “황당하고 당황스럽다”라고 말했다. 어처구니가 없었는지 맥없는 웃음도 나왔다. 그에 따르면 이민호와 테일러 스위프트는 만난 적도 없으며 연결고리도 없다. 왜 이런 열애설이 나왔는지도 파악하기 힘들다는 전언이다.

현재 이민호는 배우 전지현과 함께 스페인 현지에서 SBS 드라마 ‘푸른 바다의 전설’ 로케이션 촬영 중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민호를 비롯해 담당자가 현재 외국에 있는데다 연기에 집중하기 위해 테일러 스위프트와 관련된 내용을 꼬치꼬치 묻기 어렵다”라며 “스페인 촬영으로 화제가 되면서 외신의 눈에 띈 게 이번 열애설에 엮이는 이유가 된 게 아니겠느냐”라고 예상했다.

황당했던 이민호와 테일러 스위프트의 열애설은 하루 만에 해프닝으로 끝났다. 유명 팝스타와 한류스타의 핑크빛 소문은 와전에 와전이 가져온 결과다. 이데일리 스타in이 확인한 바로는 이민호는 여전히 수지와 잘 만나고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텐트가 필요 없는 서울캠핑장

왼쪽 오른쪽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