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 에든버러 간 한국팀 "광복 70년 축하합니다"

프린지 페스티벌 현장서 자축 메시지 보내
하땅세·마로 등 5개 공연단 기원 행사 가져
  • 등록 2015-08-17 오전 8:56:10

    수정 2015-08-17 오전 8:56:10

영국 에든버러 프린지 페스티벌 ‘코리안시즌’에 초청받은 한국 공연단이 15일(현지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수도 에든버러 로얄마일에서 광복 70주년을 자축하고 있다(사진= 에이투비즈).


[이데일리 김미경 기자] 세계 최대 공연예술축제인 영국 에든버러 프린지 페스티벌 ‘코리안시즌’에 초청받은 한국 공연단이 15일(현지시각) 영국 스코틀랜드 수도 에든버러 로얄마일에서 대형 태극기와 함께 광복70주년 축하메시지를 보내왔다.

에이투비즈(예술감독 권은정)는 올해 에든버러 프린지 코리안시즌에 선정된 △하땅세 △더 패트론 △아름다운 공연 △EDx2무용단 △마로 등 5개 공연팀 배우와 스태프, 백제예술대학교 인턴들이 참석한 가운데 광복70주년 축하메시지를 전하며 코리안시즌 성공기원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한국 공연팀은 이달 말까지 총 125회의 공연을 에든버러 프린지 공연장인 어셈블리 무대에 올린다. 에든버러 프린지 페스티벌은 51개국 1600만명의 관람객이 찾는 공연예술축제다. 한국 공연팀은 고품격 한류 공연예술의 정수를 선보인다는 각오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