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빈오, ‘슈퍼밴드’ 등장…‘슈스케’ 우승자 출연에 술렁

  • 등록 2019-04-20 오후 3:14:14

    수정 2019-04-20 오후 3:14:14

사진=JTBC ‘슈퍼밴드’ 캡처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가수 케빈 오가 ‘슈퍼밴드’에 깜짝 등장했다.

케빈 오는 지난 19일 오후 방송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슈퍼밴드’에 참가자로 참여했다. Mnet ‘슈퍼스타K 7’ 우승자 출신이란 점에서 놀라움을 더했다.

그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예전에 제일 친한 친구들과 밴드를 만들었다. 미국에만 살다가 한국에 4년 전에 처음 왔을 때 그런 친구들이 없었다”며 “혼자서 하다 보니 외로운 것도 있고 음악이 잘 안될 때도 혼자서 이겨내야 했다. 때문에 이젠 음악 친구들을 찾고 싶다”고 참가 소감을 말했다.

또 “나는 드러머를 만나고 싶다. 곡은 리듬에서 시작된다고 생각한다. 음악을 같이 만들어 갈 수 있는 친구들을 만나고 싶다”는 바랐다.

본격적인 무대 전 그는 “만들어 놓은 곡 중에 지금의 저를 잘 표현한 오래가 없더라. 이 무대를 위해 쓴 새로운 곡으로 도전하겠다”며 자작곡 ‘리멤버(Remember)’ 무대를 선보였다.

무대 후 윤상은 “지금까지 TV를 통해 자신의 매력을 많이 보여줬겠지만 이번 무대는 원하는 대로 소리를 컨트롤하는 느낌이었다. 단순히 노래하는 것뿐만 아니라 본인의 기타와 목소리, 분위기까지도 무대의 모든 요소를 콘트롤하는 느낌이 들었다”고 호평했다.

‘슈퍼스타K 7’ 심사위원이었던 윤종신 역시 “4년 만에 봤는데 더 무르익어서 나온 것 같다. 음악적으로 그 4년이 플러스된 거 같다”며 “자기의 고민과 갈등들이 다 노래에서 나온 것 같다. 좋은 결과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슈퍼밴드’는 참가자들이 프로듀서 5인과 더불어 다양한 미션을 거치며 ‘글로벌 슈퍼밴드’를 만드는 프로그램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