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운서 출신 전현무, 앵커로 복귀? 'TMI 뉴스' 진행

  • 등록 2019-04-25 오후 2:46:01

    수정 2019-04-25 오후 2:46:01

[이데일리 박한나 기자] 아나운서 출신인 MC 전현무가 25일 서울 상암동 스탠포드 호텔에서 열린 Mnet ‘TMI 뉴스(NEWS)’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전현무는 신규 예능프로그램 ‘TMI 뉴스’를 통해 10년 만에 앵커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그는 “뉴스를 오랜만에 하게 돼서 감개무량했다”고 말하며 “티저에서도 헬기가 나와서 미국 앵커처럼 찍어서 기대를 많이 했는데 사실 옷만 앵커”라고 말했다. 이어 “진짜 뉴스 앵커다운 모습을 요구하면 어떨까 하는 아쉬움이 있다”고 덧붙였다.

‘TMI 뉴스’는 뉴스 형태의 토크쇼이며 자신은 앵커 모습을 한 MC를 맡았다는 설명이다. 이날 오후 8시 첫 방송을 하는 ‘TMI 뉴스’는 아이돌 소식 등 다양한 이슈를 생동감 있게 전할 예정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