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 전문건설공사 수주 8.5조원…전년比 15%↑

원도급·하도급 각 4조원대로 증가
SOC 등 기대감에 4월 심리도 개선세
  • 등록 2019-04-19 오전 9:00:00

    수정 2019-04-19 오전 9:00:00

전문건설업 공사수주액 추이. 자료=대한건설정책연구원
[이데일리 경계영 기자] 지난달 전문건설공사의 수주가 증가세를 이어갔다. 지난해 말 종합건설업에서의 수주가 늘며 전문건설도 함께 수주가 증가한 것으로 풀이된다.

19일 대한건설정책연구원이 전문건설공제조합의 공사보증금액으로 추정한 전문건설공사의 지난 3월 수주 규모는 8조4860억원으로 지난해 3월보다 15% 증가했다. 2월에 견줘서도 58%가량 늘어난 수준이다.

전문건설업체는 토공·도장·조경·준설 등 각 공종별 전문공사를 직접 도급 또는 하도급받아 공사를 수행하는 업체를 말한다. 종합건설공사 수주에 후행하는 성격이 강한 전문건설공사 수주는 실제 건설현장을 더 가까이 보여주는 지표로 활용된다.

세부적으로는 원도급공사 수주액이 4조730억원으로 같은 기간 42.7% 증가했고, 하도급공사 수주액은 6.8% 늘어난 4조9740억원으로 집계됐다.

주요 업종 간 편차가 있긴 하지만 종합건설업에서의 수주가 지난해 말 집중되면서 전문건설공사 수주가 늘었다고 연구원은 설명했다.

아울러 4월 전문건설업 경기실사지수 전망치는 84.5로 전월 77.4보다 7.1포인트 상승했다. 기준치 100을 밑돌긴 했지만 개선세를 보였다.

이은형 건설정책연구원 책임연구원은 “최근 예비타당성 검토제도의 개편과 생활 사회간접자본(SOC)의 규모 확정 등이 건설산업에 긍정적으로 작용하고 있다”면서도 “이들은 업황에 단기적이기보다 장기적으로 반영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전문건설업 경기실사지수 실적 및 전망 추이. 자료=대한건설정책연구원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