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투자한 미스터션샤인, 시청률 껑충..동시간대 1위

40대 여자 시청률은 22.4% 까지 상승
동시간대 ‘미우새’는 아시안 게임으로 방송 시간 뒤 미뤄져
  • 등록 2018-08-20 오전 8:47:26

    수정 2018-08-20 오전 8:47:26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글로벌 OTT 1위 업체인 넷플릭스가 수백 억원을 투자한 tvN ‘미스터션샤인(토일극)’이 14회만에 시청률 15%대를 돌파하면서 일요일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TNMS 미디어데이터에 따르면 19일 ‘미스터션샤인’은 유료가입 가구 기준으로 시청률 15.4%를 기록하면서 전날 시청률 12.8% 보다 2.6% 포인트 상승 했을 뿐만 아니라 지금까지 ‘미스터션샤인’ 최고 시청률을 기록 했다. 이날 ‘미스터션샤인’을 가장 많이 시청한 40대 여자 시청률은 무려 22.4%까지 상승했다.

시청률 상승에는 유진 초이 (이병헌 분)와 고애신(김태리 분) 로맨스가 의병들의 유진 초이 암살 시도와 맞물려가면서 극의 긴장감을 더 했을 뿐만 아니라 구동매 (유연석 분)의 누명을 쓴 체포, 김희성 (변요한 분)과 쿠도 히나 (김민정 분) 역할들이 한 몫을 했다.

뿐만 아니라 꾸준히 동시간대 1위를 하는 SBS ‘미운우리 새끼’가 이날 ‘2018년 아시아게임’ 중계 방송으로 시간이 뒤로 밀리면서 ‘미스터 션샤인’으로 시청자 이동이 일어난 것도 시청률 상승의 한 요인으로 작용했다.

이날 ‘미스터션샤인’은 14회 만에 처음으로 지상파와 종편을 모두 이기고 동시간대 1위를 차지했다.

동시간대 지상파에서는 KBS2 ‘개그 콘서트’ (시청률9.7%), 나머지 채널들은 모두 아시안 게임 중계 방송을 했다. KBS1 ‘아시안게임 (수영, 레스링, 세팍티크로)’ 시청률은 5.6%,MBC ‘아시안게임 (레스링, 펜싱)’ 4.4%, SBS ‘아시안게임 (펜싱, 수영)’ 시청률은 4.0% 으로 모두 ‘미스터션샤인’ 보다 시청률이 낮았다.

동시간대 종편에서 시청률이 가장 높았던 JTBC’ 뭉쳐야 뜬다’ 시청률 (유료가입)은 5.5%로 ‘미스터션샤인’ 보다 9.9% 포인트 낮았다.

‘미스터선샤인’은 한국 드라마 최초로 전 세계 190여 개국에 동시 방영되면서 넷플릭스와 방영권 라이선스를 계약한 스튜디오드래곤의 주가가 오른 바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