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U+, 통신과 배달 앱 융합한 비즈모델 런칭

  • 등록 2014-05-22 오전 10:18:19

    수정 2014-05-22 오전 10:18:19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 LG유플러스(032640)(부회장 이상철)가 음식 배달 앱 ‘철가방’을 제공중인 헬로월드(대표 서민수/www.helloworlds.co.kr)와 제휴해 통신서비스와 모바일 앱을 융합한 비즈니스 모델을 선보인다.

통신을 기반으로 배달업체와 지역 광고사업자가 비용절감은 물론 부가수익을 창출할 수 있는 대기업과 소상공인간 상생 프로젝트이다. 현재 국내 배달음식시장은 약 10조원 규모로 추산되고 있다.

이번 제휴로 헬로월드는 가맹점들이 배달 앱 ‘철가방’ 서비스를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다양한 할인 프로그램들을 운영하고 LG유플러스는 이동형결제기 BizPaynow, LTE 라우터, 070 인터넷전화 등과 편리한 부가 서비스를 묶어 할인패키지로 제공한다.

헬로월드 가맹점들은 배달중계 수수료와 광고비를 절감할 수 있음은 물론 LG유플러스 이동형결제기 BizPaynow, LTE 라우터, 070 인터넷전화 서비스 등 편리한 서비스를 이용하고 수수료를 추가로 인하 받을 수 있게 됐다.

특히 LG유플러스의 이동형결제기 BizPaynow로 소규모 가맹점들도 대형 프랜차이즈 수준의 ▲맴버십고객관리 ▲스탬프 자동적립 ▲모바일 할인쿠폰 발송 ▲마케팅 홍보문자 발송 ▲모바일 고객설문 등 타겟마케팅이 가능해 고객관리도 손쉽게 할 수 있게 됐다.

LG유플러스 안형균 SOHO고객담당은 “이번 제휴를 통해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주는 다양한 공동사업을 적극 추진해 지역 소상공인과 동반 성장할 수 있는 건전한 상생 플랫폼 구축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두 회사는 통신서비스와 모바일 앱을 융합한 비즈니스모델 사업설명회를 지난 21일 소상공인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LG유플러스 본사에서 성황리에 개최해 1대1 사업 컨설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됐다.



▶ 관련기사 ◀
☞웹하드, 그룹 웹하드로 변신
☞황창규 KT회장 승부수는 '속도와 실용'(종합)
☞LG U+, 스마트폰 9종 출고가 인하 동참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