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제어 장비업체' 예스티, 12월 코스닥 상장

  • 등록 2015-11-18 오전 9:39:32

    수정 2015-11-18 오전 9:39:32

[이데일리 박기주 기자] 열제어 장비 전문기업 예스티가 다음달 코스닥 시장에 이전 상장될 예정이다.

예스티는 지난 17일 한국거래소와 금융감독원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절차에 돌입했다고 18일 밝혔다.

예스티가 이번 상장을 위해 공모하는 주식 수는 107만5000주(신주 64만5000주, 구주 43만주)다. 공모희망가는 1만4500원~1만8500원으로, 총 공모금액은 밴드 하단 기준 155억원이다. 12월 2일~3일 양일간 수요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한 후 12월 8일부터 9일까지 청약을 받는다. 상장 및 매매개시 예정일은 12월 중순이다.

지난 2000년 3월에 설립된 예스티는 반도체 생산에 필요한 정밀 온도제어 핵심기술을 바탕으로 최근 디스플레이 장비까지 그 영역을 확대해 왔다.

2015년 3분기 기준 매출실적은 전년 동기 대비 94.8% 증가한 580억원을 기록하고 있으며, 당기순이익은 75억원을 달성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