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重, 1991억 규모 차기고속정 수주..군함 건조 기술력 입증

방사청과 건조계약 체결
"특수목적선 명가로 재도약"
  • 등록 2016-10-12 오전 10:19:36

    수정 2016-10-12 오전 10:25:03

[이데일리 성문재 기자] 한진중공업(097230)이 해군의 차기고속정 수주에 성공했다. 한진중공업은 방위사업청으로부터 차기고속정(PKX-B) 2,3,4번함 등 3척을 1991억원에 수주해 지난 11일 함정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지난 2014년 해군의 노후화된 참수리급 고속정(PKM)을 대체하기 위한 차기고속정 건조사업에서 선도함 건조사로 선정된 한진중공업은 이번 후속함 건조사로 재선정됨으로써 독보적인 기술력이 입증됐다. 중소형 전투함 분야에서 입지를 굳힌 셈이다.

한진중공업은 지난 2005년 해군의 최신예 유도탄고속함(PKX-A) 사업에서도 1번함인 윤영하함의 기본설계와 건조를 맡아 해군에 인도했고, 이후 총 8척의 유도탄고속함 건조 임무를 성공적으로 완수한 바 있다.

이번에 수주한 차기고속정(PKX-B)은 200t급으로 400t급인 유도탄고속함에 비해 크기는 작지만 뛰어난 고속기동 성능을 갖추고 있어 향후 전력화될 경우 북방한계선(NLL) 부근의 도발 상황 발생시 즉각적인 대응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76mm 함포와 원거리 정밀 타격이 가능한 유도 로켓, 원격 조종이 가능한 중기관총 등이 장착되는 등 참수리 고속정에 비해 무장을 대폭 강화한다. 스텔스 선체와 함께 소음이 거의 없는 워터제트 추진 방식을 적용함으로써 적군의 레이더망을 무력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진중공업은 이번 차기고속정 3척을 영도조선소에서 건조한 뒤 오는 2019년까지 순차적으로 해군에 인도할 계획이다.

회사 관계자는 “차기고속정 사업에서 선도함에 이어 후속함 3척의 건조사로 재선정됨으로써 해군 함정 건조 분야에서 독보적인 경쟁력을 입증했다”며 “조선 명가의 자존심을 걸고 해당 함정을 완벽히 건조해 국가 해상 방위력 증강에 기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