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코바코`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 23일 출범

  • 등록 2012-05-22 오후 3:18:37

    수정 2012-05-22 오후 3:18:37

[이데일리 정병묵 기자] 방송통신위원회는 방송광고판매대행 등에 관한 법률(미디어렙법) 시행에 따라 현 한국방송광고공사를 승계하는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가 23일 공식 출범한다고 22일 밝혔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는 기존의 단일 영업본부를 KBS 등의 광고판매를 담당하는 영업1본부와 MBC 등의 광고판매를 담담하는 영업2본부 체제로 개편, 지상파 방송사별 책임 영업조직을 구축했다. 영업본부 내에는 케이블, IPTV 등 신규매체 광고판매와 중소방송사 광고판매 지원을 위한 인력을 보강했다.

또한 디지털 기반의 방송통신광고산업 육성 등 신규 진흥사업 수행을 위해 기존 공익사업본부를 확대 개편한 광고진흥본부를 신설했다. 기존의 광고 연구조사, 광고 교육 외에 방송광고 제작산업 육성, 시청점유율 조사, 검증, 광고표준화 사업 등을 수행하게 된다.

공사는 자본금 3000억원 규모의 주식회사이며, 정부가 전액 출자한다. 임원은 사장 1명을 포함해 이사 11명과 감사 1명을 둔다. 기존 한국방송광고공사에 속하는 모든 재산과 채권, 채무 및 권리, 의무도 미디어렙법에 따라 신공사로 포괄 승계된다.

정원은 286명으로 기존 304명에서 18명(6%)이 감소했다. SBS(034120) 광고판매 기능 폐지에 따른 영업인력과 관리, 지원인력 부분이 감축됐다. 반면 광고산업발전 등을 위한 신규 진흥사업과 케이블, IPTV 등 신규매체 대행영역 확대로 인한 증원 요인이 반영됐다.

출범식은 23일 오후 6시30분 프레스센터 20층 국제회의장에서 이계철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등 각계 인사 3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릴 예정이다.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는 는 기존 한국방송광고공사의 약칭인 `코바코(KOBACO)`를 그대로 사용하기로 했다.

▶ 관련기사 ◀
☞[주간추천주]대신증권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