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TA, IoT 중소기업에 글로벌 시험인증과 특허 지원

  • 등록 2018-12-05 오전 10:57:29

    수정 2018-12-05 오전 10:57:29

[이데일리 김현아 기자]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회장 박재문, TTA)가 국제표준기반의 신기술이 적용된 IoT 제품과 서비스에 대해 시험인증 및 상용화 특허 컨설팅을 원스톱 지원해 총 4개 중소기업에 대한 국내외 특허 출원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2017년 11월 판교에 개소한 『글로벌 IoT 시험인증센터』를 통해 특허기술이 적용된 IoT 제품의 시험인증을 획득한 후, 이를 기반으로 글로벌 사업화를 추진 중인 중소기업들 대상으로 지원됐다.

IoT 제품은 다양한 ICT 신기술이 융합되기 때문에 성공적인 사업화를 위해서는 지적재산권 보호가 필수적이다.

㈜세타랩과 ㈜아이렉스넷은 IoT 시험인증을 획득한 제품에 적용된 기술을 일본과 인도네시아로 해외 특허 출원을 완료했고, 아직 특허가 없는 ㈜가디언이엔지와 도담에너시스(주)는 특허 대상기술에 대한 특허성 검증을 실시한 후 국내 출원을 완료하여 향후 해외 출원까지 연계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박재문 TTA 회장은 “IoT 신기술이 적용된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신뢰성있는 시험인증과 더불어 특허 컨설팅 지원을 통해 국내 시장 경쟁력 제고 뿐만 아니라, 글로벌 진출의 발판을 마련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