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맘마미아!' 3년 만에 컴백…루나·박준면 등 합류

올해 탄생 20주년 맞은 흥행작
최정원·신영숙·남경주 등 원년멤버 함께
7월 16일 LG아트센터 개막
  • 등록 2019-04-23 오전 11:03:44

    수정 2019-04-23 오전 11:03:44

뮤지컬 ‘맘마미아!’ 캐스팅 이미지(사진=신시컴퍼니).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세계적인 팝 그룹 아바의 노래로 만든 뮤지컬 ‘맘마미아!’가 3년 만에 다시 돌아온다. 뮤지컬 탄생 20주년을 기념하는 무대로 원년 멤버와 새로운 멤버들이 함께 한다.

‘맘마미아!’는 아바의 히트곡 22곡을 엮은 뮤지컬로 1999년 영국 런던 프린스 에드워드 극장에서 초연했다. 올해로 20주년을 맞았다. 세계 50개 프로덕션에서 16개 언어로 공연하며 6500만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한 흥행작이다. 티켓 판매량도 30억 파운드(한화 약 4조 4900억 원)에 달한다.

국내에서는 2004년 공연제작사 신시컴퍼니가 초연에 올렸다. 2016년 공연까지 12년간 서울을 포함한 전국 33개 지역에서 1622회 공연해 약 195만 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3년 만에 돌아오는 이번 공연에서는 200만 명을 돌파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공연에는 최정원·신영숙(도나 역), 남경주(샘 역), 이현우·성기윤(해리 역), 홍지민·김영주(타냐 역), 오세준·호산(빌 역) 등 원년 멤버들에 루나·이수빈 (소피 역), 김정민 (샘 역), 박준면·오기쁨 (로지 역) 등 오디션을 통과한 새로운 멤버들이 함께 한다.

배우 선발은 지난 1월 공개 오디션을 통해 이뤄졌다. 1800명이 넘는 지원자가 몰렸다. 2004년 국내 초연부터 함께 해온 해외협력연출 폴 게링턴과 해외협력안무 ㄹ히아 수 모랜드, 국내협력연출 이재은, 국내협력음악감독 김문정, 국내협력안무 황현정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폴 게링턴 연출은 “오디션 동안 우리는 작품의 스토리를 잘 전달할 수 있는 연기적인 테크닉, 배우로서의 카리스마, 그리고 책임감이 있는 배우를 찾길 원했다”며 “김정민·루나·박준면 등 환상적이고 참신한 새 멤버들은 감히 최고라 말할 수 있는 최정원·신영숙·남경주·이현우를 비롯한 원년 멤버와 함께 빛나는 무대를 보여줄 것을 확신한다”고 말했다.

이번 공연은 오는 7월 16일부터 9월 14일까지 서울 강남구 LG아트센터에서 열린다. 티켓 가격 6만~14만원. 인터파크, LG아트센터에서 예매할 수 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