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 "쌍둥이 낳고 산후조리원 있을 때 `클럽` 갔다"

  • 등록 2014-08-11 오후 4:53:02

    수정 2014-08-11 오후 4:53:02

[이데일리 e뉴스 우원애 기자] 걸그룹 SES 출신 ‘원조요정’ 슈가 tvN ‘고래전쟁’에서 남다른 클럽 사랑을 깜짝 공개했다.

최근 진행된 ‘고래전쟁’ 녹화에서 MC 이휘재가 “하루 동안의 휴가가 주어진다면 무엇을 하고 싶냐”고 묻자 슈는 “클럽에 가고 싶다”는 솔직한 대답을 내놔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슈는 “SES 시절 신비주의 콘셉트로 인해 클럽에 한 번도 못 가봐서 아쉬움이 컸다”며 “쌍둥이를 낳고 산후조리원에 있을 때 이때 아니면 못 가보겠다 싶어서 남편 임효성과 함께 클럽에 가기도 했다”고 밝혔다.

슈-임효성 부부/ tvN ‘고래전쟁’
한편 이날 방송에는 슈의 남편인 농구선수 임효성, 친정엄마 박선자가 출연해 티격태격하는 장모와 사위의 사연이 전해진다. 매일 세 자녀와 육아 전쟁을 치르는 ‘새우’ 슈를 위해 두 ‘고래’인 남편과 친정엄마가 치열하면서도 유쾌한 요리 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고래전쟁’(4부작)은 ‘고래싸움에 새우 등 터진다’는 속담에서 착안한 삼자대면 요리배틀쇼로, 방송인 홍진경, 이휘재, 박미선이 MC를 맡았다.

고부 사이에 낀 남편, 거친 누나들 틈의 남동생 등 그동안 다양한 삼각관계 속에서 등이 터지던 ‘새우’ 연예인들이 ‘고래’인 가족이나 지인 두 사람의 요리를 평가하며 솔직한 이야기로 재미를 주고 있다.

지난 1회 ‘시어머니 vs 며느리’ 편에서는 방송인 샘 해밍턴의 가족, 2회 ‘남편 vs 두 아들’ 편에서는 배우 박준규의 가족이 출연해 유쾌한 입담으로 화제를 모았다. 12일(화) 저녁 8시 50분 tvN 방송.

▶ 관련포토갤러리 ◀
☞ 연지은, 8월의 FX GIRL 사진 더보기
☞ KCON 2014 사진 더보기

▶ 관련기사 ◀
☞ 하루 5회 식사 `혈압 크게 낮춘다`
☞ "우쭈쭈~ 우리 영표" 최용수, 이영표 쓰담쓰담!..왜?
☞ FX GIRL `탱글녀` 연지은, 2차 영상 공개
☞ `KCON 2014`, 4만명 한류팬 홀렸다..GD·아이유·소녀시대 `총집합`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