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2P금융협회 회원사 7월 누적 대출액 2.3조원..전년 동월 대비 2배

  • 등록 2018-08-09 오전 9:50:38

    수정 2018-08-09 오전 9:50:38

2018년 7월 말 기준 한국P2P금융협회 회원사 누적 대출액 및 현황. 한국P2P금융협회 제공
[이데일리 이재운 기자] 한국P2P금융협회는 회원사의 7월 말 기준 P2P(개인간 거래) 누적 대출액이 2조3256억원을 기록해 전년 동월 대비 약 2배에 달했다고 9일 밝혔다.

항목별로는 신용대출 2009억원, 기타담보 5799억원, 부동산 담보 8309억원, 부동산PF 7137억원을 기록했다. 회원사의 평균 대출금리는 14.38%로 나타났다.

신용대출과 부동산담보대출, 기타담보대출 분야에서는 전월 대비 총 1003억원의 신규 대출이 진행됐다. 전월 대비 건축자금 누적대출액의 감소는 해당 상품을 주로 취급하던 루프펀딩의 협회 탈퇴 영향이 컸다고 협회 측은 설명했다.

협회는 앞으로 건전한 P2P금융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회원사와 함께 다양한 자정활동을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이달 중 발표 예정인 ‘협회 자율규제안’에는 기존 회원사와 함께 진행해오던 자율규제 항목에 새로운 내용을 추가하고 상품 정보공개 항목을 강화하는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협회는 이로 인해 투자자들의 투자판단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추가적인 장치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신뢰받는 P2P금융업계를 만들기 위해 회원사뿐만 아니라 비회원사, 투자자 등 P2P금융업을 구성하는 이해 당사자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준비한다. 지난달 25일 ‘회원사 대상 법규 준수 교육’을 회원사 소속 임직원 6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했다.

양태영 한국P2P금융협회장은 “이러한 상황에서도 비회원사의 협회 가입신청 문의는 꾸준히 접수되고 있다”며 “신규 가입신청사에 대한 현장실사를 강화하고, 기존 회원사 역시 강화된 자율규제를 통해 정기 실태조사를 진행하는 등, 투자자들이 협회와 회원사를 믿고 투자할 수 있도록 우선적으로 협회의 내실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