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한영, 최우수 기업가상…윤동한 한국콜마 회장 마스터상 수상

내년 6월 세계 시상식에서 50여개 국가 기업가와 경합
  • 등록 2018-11-09 오전 9:52:50

    수정 2018-11-09 오전 9:52:50

지난 8일 열린 ‘제12회 EY 최우수 기업가상’ 시상식에서 수상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사진=EY한영 제공)
[이데일리 이명철 기자] EY한영은 지난 8일 서울 한남동 그랜드하얏트 호텔에서 ‘제12회 EY 최우수 기업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9일 밝혔다.

‘비즈니스 분야 오스카상’으로 불리는 EY 최우수 기업가상은 매년 우수한 도전과 리더십을 드러낸 기업가에게 수여한다. 한덕수 전 국무총리를 위원장으로 한 심사이원단이 6개월간 6가지 평가 기준 △기업가 정신 △재무성과 △전략적 방향 △국내 및 세계적 영향력 △혁신성 △개인적 품성 및 사회적 기여도의 심사를 진행해 수상자를 선정한다.

올해 최고 영예의 마스터상은 윤동한 한국콜마(161890) 회장을 선정했다. 산업부문은 박은관 시몬느 회장과 이상웅 세방그룹 회장이 수상했다. 패밀리 비즈니스 부문 상은 제우스의 이동악 제우스 회장과 이종우 대표이사 부자가 받았다. 라이징스타 부문은 최두원 하이비젼시스템(126700) 대표이사, 특별상은 안상일 하이퍼커넥트 대표이사에게 주어졌다.

윤 회장은 내년 6월 모나코 몬테카를로에서 열리는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시상식에 한국 대표 기업가로 참가해 전 세계 약 50개 국가, 145여개 도시의 기업가들과 세계 최고 기업가상을 경합한다.

서진석 EY한영 대표이사는 “EY한영은 지난 12년간 대한민국 대표 기업가를 발굴해 기업가 정신을 세상에 널리 알리는데 함께 했다”며 “이번 시상을 통해 기업가 정신을 더욱 고취하고 사회적으로 기업가들에 대한 존중이 널리 확산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