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공항, 터미널 어디로 가야하지?..Q&A로 미리 보는 'T2'

  • 등록 2018-01-10 오전 11:48:35

    수정 2018-01-10 오전 11:48:35

[이데일리 함정선 기자] 18일부터 해외여행에 나선다면 여행 전 미리 살펴봐야 할 것이 있다. 바로 터미널이다.

18일부터 인천공항에 ‘제2 여객터미널’이 새롭게 들어선다. 항공사에 따라 기존 제1 여객터미널과 제2 여객터미널을 구분해 이용해야 한다. 공항 측이 예상하기로 하루 평균 770명의 이용자가 혼선을 겪을 것이라고 하니 공항을 이용해야 한다면 사전에 관련 내용을 알아두는 것이 좋다.

특히 터미널을 잘못 찾아갈 경우 적게는 15분에서 많게는 30분까지 시간을 허비할 수도 있다. 이에 인천공항 제2 여객터미널과 관련된 궁금증을 문답형식으로 풀어봤다.

Q. 제2여객터미널은 항공사별로 다른 것인가. 어느 항공사가 이용하는가.

A. 그렇다. 현재 제2여객터미널 취항 항공사는 ‘대한항공, 델타항공, 에어프랑스, KLM네덜란드항공’ 4곳이다.

Q. 대한항공 등 4개의 항공사를 이용할 때만 제2 여객터미널로 가야하는가.

A. 꼭 그렇지 않다. 공동운항(코드쉐어)인 경우 내가 탑승할 비행기가 어느 항공사인지를 확인해야 한다. 대한항공에서 판매하는 티켓이지만, 공동운항으로 외국 항공사(델타항공, 에어프랑스, KLM네덜란드 제외)를 타야 한다면 기존 제1 여객터미널로 가야한다.

만약 다른 항공사 티켓을 샀더라도 위 4곳이 운항하는 비행기에 타야한다면 제2 여객터미널을 이용해야 한다.

이 때문에 18일부터는 전자티켓 등에 표시된 터미널 번호를 미리 확인하는 것이 필수다.

항공사와 여행사도 탑승 전 승객에게 미리 문자메시지를 보낸다고 한다.

Q. 공항버스나 공항철도를 타면 어디서 내려야 하는가.

A. 공항철도와 KTX는 13일부터 제2 여객터미널까지 연장 운행한다. 제2 여객터미널 다음 역이다. 노선버스와 리무진 등 103개 공항버스도 제2 여객터미널까지 연장된다.

대부분 버스가 공항철도와 마찬가지로 제1 여객터미널을 거쳐 제2 여객터미널로 간다. 다만 KAL 리무진 등 8개 노선은 제2 여객터미널부터 정차하기 때문에 버스 이용 시에도 이를 미리 확인하는 것이 좋다.

Q. 터미널을 잘못 찾아갔다면 어찌해야 하는가.

A. 제1 여객터미널과 제2 여객터미널을 잇는 셔틀버스나 공항철도를 이용하면 된다. 무료 셔틀버스의 경우 제1 여객터미널 3층 8번 출구로 나오면 승차장이 있다. 애초 5분 간격으로 운행하기로 했으나 정확한 배차 간격은 현재 조율 중이다.

11일~12일께 인천공항 홈페이지에서 승차 위치와 배차 간격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제2 여객터미널에 잘못 내려 제1 여객터미널로 와야 한다면 3층 4번과 5번 출구 사이 정류장에서 셔틀버스를 타면 된다.

Q. 제2 여객터미널에서는 어떤 면세점을 이용할 수 있나.

A. 롯데면세점, 신라면세점, 신세계면세점, 에스엠면세점, 시티면세점, 엔타스면세점 등이 18일부터 문을 열 예정이다. 시내 면세점에서 구매한 물건은 4층에 마련된 면세품 인도장에서 찾으면 된다.

Q. 제2 여객터미널에서도 원하는 브랜드의 면세품을 구매하는 데 무리가 없나.

A. 롯데면세점은 주류와 담배, 신라면세점은 화장품과 향수, 신세계면세점은 패션과 잡화 등을 판매한다. 면세점 업체들이 다양한 브랜드를 유치, 쇼핑에 큰 어려움을 없을 것이라는 평가다.

신세계면세점의 경우 2015년 인천공항에서 철수했던 샤넬 매장을 제2 여객터미널에 유치했다.

제2 여객터미널에 유치된 브랜드는 각 면세점 홈페이지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Q. 주차는 어디에 하면 되는가.

A. 제2 여객터미널 역시 제1 여객터미널과 마찬가지로 ‘제2 교통센터’가 마련돼 있다. 단기주차장과 장기 주차장 공간을 갖추고 있으며 주차대행 서비스도 제공한다.

단기주차장은 1일 최대 2만4000원(소형 기준)이며 장기주차장은 1일 최대 9000원(소형), 1일 최대 1만2000원(대행)의 요금이다.

Q. 밤늦게 또는 이른 새벽에 비행기를 타거나 내렸다면 이용할 수 있는 편의 시설이 있나.

A. 제2 여객터미널에는 캡슐호텔이 존재한다. 공항철도가 내리고 주차장이 위치한 제2 교통센터에 있으며 60개 객실이 운영된다. 24시간 이용 가능하며 야간 이용요금은 5만5000원부터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