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제약사名 `바이오로직스`로 확정

초대 대표이사에 김태한 삼성전자 부사장 내정
  • 등록 2011-04-20 오후 4:35:13

    수정 2011-04-20 오후 4:35:13

[이데일리 조태현 기자] 삼성그룹 바이오의약품 합작법인의 이름이 `삼성바이오로직스`로 확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의 바이오의약품 합작법인은 오는 21일 삼성전자 서초사옥에서 이사회를 개최하고 회사 이름을 삼성바이오로직스로 확정할 예정이다.

초대 대표이사에는 김태한 삼성전자(005930) 신사업팀 부사장이 내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삼성은 올해 초 바이오의약품 생산대행 합작법인을 설립하고 바이오산업에 진출한다고 밝힌 바 있다. 합작사에는 삼성전자, 삼성에버랜드, 삼성물산, 퀸타일즈 등 4개사가 참여하며, 초기 자본금은 3000억원 수준이다.


▶ 관련기사 ◀
☞삼성電, 외인+기관 쌍끌이..90만원대 `복귀`
☞삼성· LG, 3D TV 홍보에서도 `티격태격`
☞오늘의 메뉴..덜 올랐던 종목이냐, 여전히 주도주냐~ [TV]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왼쪽 오른쪽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