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치정보 활용, 사업화 어떻게?" KISA-방통위, 공모전 수상기업 IR 행사

  • 등록 2018-12-07 오후 2:55:41

    수정 2018-12-07 오후 2:55:41

6일 서울 팁스타운에서 진행한 ‘2018 대한민국 위치기반 서비스 공모전 수상기업 IR피칭데이’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 제공
[이데일리 이재운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과 방송통신위원회는 ‘2018 대한민국 위치기반 서비스 공모전’ 수상 기업의 투자사 대상 기업설명회(IR 피칭 데이)를 지난 6일 서울 팁스타운에서 개최했다고 7일 밝혔다.

KISA가 6월 개최한 공모전에서 총 6개 기업의 사업화를 지원하기 위한 행사로, 투자사로는 포스코기술투자, 슈미트, LB인베스트먼트 등 6개 정보통신기술(ICT) 전문 투자사가 참여했다.

수상기업인 ㈜디지털커브, ㈜쓰리아이, ㈜토이스미스, ㈜에이에스앤(이상 최우수상)과 ㈜펫츠고트래블, ㈜에스엠씨글로벌(이상 우수상) 대표자들은 사업화 전략 등 주요 활동계획에 대해 발표했다. 또 1:1 멘토링을 통해 자금 조달 등 향후 사업화 방향성에 대한 자문도 오갔다.

김석환 KISA 원장은 “위치정보는 긴급구조, 치안 등 사회 안전망 구축에서 부터 자율주행차 등 4차 산업을 이끄는 핵심 에너지 자원이다”며 “KISA는 안전한 위치정보의 활용을 촉진하여 4차 산업혁명 시대 국민의 편익을 높이고 산업의 경쟁력도 높일 수 있는 사업화 지원 등 마중물 역할을 충실히 수행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