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삼성 파운드리 포럼 2018 코리아` 개최

국내 팹리스 맞춤형 '토털 파운드리 솔루션' 선보여
12인치(300mm) 웨이퍼 활용한 MPW 지원 확대
제품별 최적화된 공정 솔루션..제품 완성도 향상
  • 등록 2018-07-05 오후 1:30:00

    수정 2018-07-05 오후 3:56:15

삼성전자가 5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에서 열린 ‘삼성 파운드리 포럼 2018 코리아’에서 국내 팹리스 고객과 파트너사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토털 파운드리 솔루션’을 선보였다.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 사업부장 정은승 사장은 ‘To be the most trusted foundry’를 주제로 기조 연설을 했으며 “SAFE 파트너들과 함께 삼성 파운드리는 4차 산업 혁명 시대를 리드할 팹리스 고객들의 아이디어를 현실화 할 것이다”라고 발표했다. [삼성전자 제공]
[이데일리 양희동 기자] 삼성전자(005930)가 5일 서울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파르나스 호텔에서 ‘삼성 파운드리 포럼 2018 코리아’를 열고 국내 팹리스(반도체 설계 전문 회사) 고객을 위한 최첨단 파운드리 솔루션과 한층 강화된 지원 프로그램을 선보였다. 이번 포럼에는 삼성전자는 국내 팹리스 고객과 파트너사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0년 3나노(nm·10억분의 1m)에 이르는 첨단 공정 로드맵을 소개했다. 또 앞선 파운드리 솔루션을 통해 국내 팹리스 고객의 사업 성장을 전폭 지원하겠다고 강조했다.

삼성전자는 12인치(300mm) 웨이퍼 기반의 공정 설계 자산(IP) 포트폴리오와 MPW(Multi Project Wafer) 프로그램의 지원을 확대해 고객의 제품 완성도와 편의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MPW는 다품종 소량 생산을 위한 파운드리 형태로 한 장의 웨이퍼에 다른 종류의 반도체 제품을 함께 생산하는 방식 또한 8인치(200mm)에서도 다양한 응용처에 최적화된 공정 기술과 설계 인프라를 제공한다. 특히 삼성전자는 7나노와 5나노 EUV(극자외선) 공정에서 영국 반도체 회사 Arm의 ‘Artisan® physical IP 플랫폼’을 제공, 팹리스 고객들이 동작속도 3GHz 수준의 고성능 SoC 제품 개발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삼성전자는 팹리스 고객에게 최적의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파트너와 고객 사이 협력을 강화해 효과적 설계를 돕는 ‘SAFE(Samsung Advanced Foundry Ecosystem)’ 파트너로 국내 반도체 디자인 서비스 전문 기업인 알파홀딩스, 가온칩스, 하나텍 등을 추가해 MPW 프로그램의 지원을 확대한다. 고객들은 삼성전자의 다양한 파운드리 공정 설계 자산을 이용해 보다 쉽고 빠르게 설계를 할 수 있다. 또 파트너사들의 디자인 설계 정보와 설계 인력을 SAFE 프로그램을 통해 지원받을 수 있다.

이상현 삼성전자 파운드리사업부 전략마케팅팀 상무는 “작년 파운드리사업부 독립 이후 국내 팹리스 고객과의 협력이 대폭 강화돼 국내 고객 수가 두 배로 확대되는 성과가 있었다”며 “올해는 고객이 원하는 설계 인프라를 더욱 강화해 국내 팹리스 고객의 성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오는 9월 일본 도쿄, 10월 독일 뮌헨에서도 ‘삼성 파운드리 포럼’을 개최하고 글로벌 고객들과 협력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