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미옥 과기정통부 1차관, 신약개발연구조합 신년교례회 참석

  • 등록 2019-01-11 오후 2:30:28

    수정 2019-01-11 오후 2:30:28

[이데일리 이연호 기자]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문미옥(사진) 제 1차관이 11일 서울 삼정호텔에서 개최된 ‘2019년 한국신약개발연구조합’ 신년교례회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문 차관은 행사 전 한시간 동안 산학연 전문가와의 간담회를 통해 연구 개발 추진 방향, 제도 개선 등에 대해 현장 의견을 청취했다.

이날 간담회는 최근 큰 성과를 내고 있는 유한양행, 바이로메드 등 제약기업 8곳의 대표이사·연구소장을 비롯해 관련 연구소·대학의 연구자가 참여했다.

문 차관은 새해 인사와 더불어 올해도 과기정통부에서 신약개발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뜻을 밝혔다.

문 차관은 “최근의 기술개발 성공사례를 봐도 혼자서 모든 것을 하는 시대는 지났다”고 언급하며 신약개발 연구에 있어서 혁신의 활력과 의지를 풍부하게 조성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과기정통부가 신약 분야 연구에 올해 기초 연구 사업 외에 국책 사업으로 약 950억 원을 투자하는데 산학연이 활발하게 교류하며 연구할 수 있도록 현장의 의견을 바탕으로 세심하게 지원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