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 ENM "덱스터 인수 사실 아냐…사업적 제휴·투자 논의"

  • 등록 2019-01-11 오후 4:27:56

    수정 2019-01-11 오후 4:27:56

[이데일리 김성훈 기자] CJ ENM(035760)은 덱스터스튜디오 인수설에 대한 조회공시 답변을 통해 “덱스터스튜디오 인수를 추진 중인 것이 아니다”고 11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드라마, 영화 등 콘텐츠 제작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재무적 투자 및 전략적 합의 등 다양한 협력 방안을 검토 중”이라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