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 스위스 바이오벤처 8곳 초청해 '오픈 이노베이션'

  • 등록 2019-05-16 오전 10:15:56

    수정 2019-05-16 오전 10:15:56

‘스위스 바이오벤처 초청 비즈니스 파트너링’ 행사에서 GC녹십자 계열사 임직원과 초청된 기업이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하고 있다.(사진=GC 제공)
[이데일리 강경훈 기자] 체외진단시약 및 의료기기 전문 GC녹십자엠에스(142280)는 지난 15일 경기 용인 본사에서 ‘스위스 바이오벤처 초청 비즈니스 파트너링’ 행사를 열었다고 16일 밝혔다.

이 행사는 GC녹십자엠에스가 유망한 스위스 바이오벤처 기업을 초청해 오픈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 기회를 창출하기 위해 마련됐다. 초청된 바이오벤처 기업과 GC녹십자 및 계열사들은 사업부터 연구개발 등에 이르는 다방면에서의 협력을 논의했다.

파트너링 행사에는 진단의료기기 전문 ‘맥스웰 바이오시스템즈’(Maxwell Biosysyems), 디지털헬스케어 소프트웨어 개발사 ‘하코’(Hakko) 등 8개 바이오벤처가 참가했다. GC녹십자(006280)에서는 GC(녹십자홀딩스(005250))와 GC녹십자랩셀(144510) 등 계열사 7곳이 참여했다.

이날 행사는 초청된 기업들의 핵심기술 소개에 이어 GC녹십자 계열사와 바이오벤처간 1:1 비즈니스 미팅이 이어졌다.

원성용 GC 투자팀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우수한 바이오기업과 네트워크를 형성할 수 있었다”며 “그들의 새로운 혁신기술도 간접적으로 경험하는 기회였다”고 말했다.

안은억 GC녹십자엠에스 대표는 “성장가능성이 높은 국내외 바이오벤처와의 오픈 이노베이션은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는 효율적인 방안”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경로를 통해 협력의 기회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517 서울시 중구 통일로 92 케이지타워 18F, 19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