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마블 '테라M', 사전예약자 200만명 돌파

  • 등록 2017-11-09 오후 4:11:47

    수정 2017-11-09 오후 4:11:47

[이데일리 김혜미 기자] 넷마블게임즈(251270)는 모바일 대작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테라M’의 사전예약자 수가 200만명을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테라M은 사전예약 개시 4일 만에 50만명을 돌파한 데 이어 이날 200만명을 넘어섰다. 출시일은 11월28일이다.

테라M은 PC온라인 테라 IP(지식재산권)를 활용한 첫 모바일 게임으로, 뛰어난 캐릭터성과 고품질 3D 그래픽, 논타겟팅 및 연계기를 활용한 콤보 액션, 탱커·딜러·힐러 역할을 바탕으로 펼치는 정통 파티플레이를 구현한 점이 특징이다.

넷마블은 오는 16일부터 나흘간 벡스코에서 열리는 지스타2017 내 넷마블 부스에서 최초로 테라M 시연행사를 진행하며, 걸스데이 민아를 초청하는 등 다양한 현장 이벤트도 진행한다.


이데일리
추천 뉴스by Taboola

당신을 위한
맞춤 뉴스by Dable

소셜 댓글by LiveRe

많이 본 뉴스

이데일리

  • 04631 서울시 중구 소공로 48 (회현동 2가) 남산센트럴타워 19, 20, 21, 22F 이데일리
  • 대표전화 02-3772-0114 I 이메일 webmaster@edaily.co.kr
  • 등록번호 서울 아 00090 I 등록일자 2005.10.25 I 발행인 곽재선 I 편집인 김형철
  • ⓒ 이데일리. All rights reserved.